해당 콘텐츠는 BYTE의 프리미엄 구독 서비스, BYTE+의 4월 27일자 콘텐츠입니다. BYTE+를 구독하시면 비즈니스와 경제 이슈에 대한 깊은 분석과 흥미로운 이야기들이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 BYTE+ 멤버십 가입하기

매일 아침 침대에서 일어난 이후, 우리가 가장 많이 쳐다보는 게 무엇일까요? 바로 디스플레이인데요. 스마트폰, 노트북, TV, 태블릿 등 우리 주변에는 정말 많은 디스플레이가 존재합니다. 하지만 여러분은 디스플레이와 얼마나 친하신가요? 내가 지금 바라보고 있는 노트북 화면, 스마트폰 화면이 LCD인지, OLED인지 알고 계신가요?

LCD, OLED, QLED 등 디스플레이 관련 뉴스에 나오는 단어들은 광고에서 많이 봐서 익숙합니다. 하지만 OLED와 QLED가 뭐가 다른 건지, LCD 모니터에서는 왜 잔상이 남는지, 화면이 휘어지는 전자기기에는 어떤 디스플레이가 들어가는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오늘 <상식 한 입+>에서 디스플레이에 관한 궁금증을 모두 해결해 드리겠습니다.

① 화: [마켓 인사이드] 디스플레이 시장, 한국과 중국의 각축전!
② 수: [상식 한 입+] 우리집 TV가 OLED였나...? 디스플레이 종류 총정리
③ 목: [기업 한 입] LG디스플레이, 한국 디스플레이의 최강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