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제 웹페이지 검색기능이 업그레이드되어 기존 콘텐츠에 대한 원활한 검색이 가능합니다!

요즘 식품과 에너지 등 원자재 가격이 무섭게 오르고 있다는 소식은 이제 너무나 익숙하실 것 같습니다. 원자재 가격이 밥상 물가를 끌어올리면서 농담삼아 꺼내던 '치킨 2만원' 시대가 오고야 말았는데요. 치킨 가격이 오른 원인 역시 식품 원자재 가격의 폭등 때문입니다. 그런데 뉴스에서는 그냥 식품 원자재 가격이 올랐다고 이야기하지 않고, 식품 '선물 가격'이 올랐다고 하는데요.

도대체 선물이 무엇일까요? 사실 우리가 아는 밀가루나, 쌀 등 식품 원자재는 우리가 마트에서 장을 보듯 거래되지 않습니다. 대부분 '선물'이라는 형태로 거래가 이루어지죠. 특히 선물이라는 거래 형태 덕분에 식품 원자재는 투자 상품으로 사용되기도 합니다. 선물이 무엇인지, 왜 식품 원자재를 선물 형태로 거래하는지 궁금하시다면 오늘 <상식 한 입+>를 꼼꼼히 읽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