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글로벌 유명 브랜드들은 ‘이 인물’과 줄줄이 ‘손절’하고 있습니다. 바로 미국의 래퍼이자 디자이너인 칸예 웨스트(Kanye West·본명 Ye)인데요. 칸예는 천재적인 감각으로 음악과 패션업계에서 전무후무한 커리어를 달성했습니다. 자신만의 브랜드를 만들어 사업가로서도 성공했죠. 각종 유명 브랜드에서 러브콜을 받을 정도로 막강한 영향력도 지녔는데요. <타임> 매거진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명의 인물’로 칸예를 두 차례선정했죠.

칸예는 ‘트러블메이커로' 통하기도 합니다. 여러 차례 부적절한 행동으로 쌓아온 업적과 평판을 무너뜨렸죠. 특히 이번에는 정말 심각해 보입니다. 연이은 혐오성 발언으로 물의를 빚었는데요. 오늘 <브랜드 한입>에선 극단적인 명과 암을 보여주는 인물, 칸예에 대해서 알아봤습니다.


명(明): 음악과 패션에서 발휘한 감각

음악: 프로듀서에서 래퍼로

칸예는 21세기 최고의 힙합 뮤지션으로 평가받습니다. 프로듀서이자 래퍼로 천재적인 감각을 발휘하며 과감한 시도를 보여왔죠. 3,200만 장 이상의 음반 판매량, 1억 회 이상의 음원 다운로드 횟수는 그의 위상을 증명합니다.

  • 1990년대 중반부터 프로듀서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힙합 레이블 로커펠라 레코드에서 활동했는데요. 래퍼 제이지의 <The Blueprint>, 싱어송라이터 앨리샤 키스의 ‘You don’t know my name’ 등 수많은 히트작이 칸예의 손에서 탄생했습니다.
칸예가 프로듀싱한 앨리샤 키스의 ‘You don’t know my name’
  • 프로듀서로 이름을 날렸지만, 칸예가 진정 꿈꾸던 것은 래퍼였는데요. 2002년 교통사고를 겪은 이후 꿈을 실현하기로 뜻을 굳혔다고 합니다. 2004년 래퍼로서 첫 앨범 <The College Dropout>을 발표했는데요. ‘칩멍크 소울(chipmunk soul)’이라는 칸예 특유의 프로듀싱 방법을 선보였습니다. R&B와 소울 장르 등의 보컬을 샘플링해 음정과 속도를 자유롭게 조절하는 방식이죠. 과감한 해체와 재배열로 힙합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습니다. 반응은 폭발적이었습니다. 앨범은 400만 장 넘게 팔려나갔고 빌보드 앨범 차트 2위에 올랐죠. 그래미 어워드에서 3개 부문의 상을 휩쓸었습니다.
  • 2010년 발표한 앨범 <My Beautiful Dark Twisted Fantasy>로 커리어의 정점을 찍었습니다. 힙합에 다양한 장르를 접목해 풍부한 사운드를 선보였는데요. 힙합의 장르적 한계를 뛰어넘어 새로운 지평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평가가 박하기로 유명한 피치포크 미디어에서 8년 만에 만점을 매겼죠. 2020년에는 <롤링스톤>에서 선정한 500대 명반 17위에 올랐습니다.
<My Beautiful Dark Twisted Fantasy> 중 ‘Runaw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