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멈춰!

정부는 해마다 가계대출 증가율 목표를 설정해 대출이 너무 빠르게 늘어나지 않도록 조절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올해 가계대출 증가율을 6%, 내년 증가율을 4%대로 억제하겠다고 밝혔는데요. 시중은행들은 금융당국의 가계대출 총량 목표치를 맞추기 위해 잇따라 대출 서비스를 중단하거나 대출 상품들을 대폭 줄이고 있습니다. 금융당국이 6%대 가계대출 증가율 유지를 강력히 요구하면서 연말까지 대출 시장은 위축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전세대출은 풀고, DSR 규제는 확대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