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금요일 아마존의 어닝 쇼크로 미국 증시가 일제히 급락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최근 미국 증시는 미국 중앙은행의 강력한 긴축 예고와 중국의 주요 도시 봉쇄에 가뜩이나 좋지 못한 흐름을 보여왔는데요. 여기에 아마존이 예상에 한참 못 미치는 실적을 발표하자 증시 전반에 공포가 확산된 것이죠. 증시뿐만 아니라, 미국의 1분기 경제성장률 역시 마이너스를 기록하며 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를 키웠습니다.


한편, 우크라이나 전쟁의 장기화로 전 세계적으로 곡물 가격이 급등하면서 우리나라를 비롯한 각국의 밥상물가가 빠르게 치솟고 있는데요. 오늘 <DEEP BYTE>에선 미국의 마이너스 성장을 비롯한 각종 최신 경제 이슈와 함께, 지금 곡물 원자재 시장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들을 자세히 살펴봤습니다.

4/11 [DEEP BYTE] 지표로 읽는 '지금' 세계 경제
4/18 [DEEP BYTE] 금리가 오르면 왜 물가가 낮아질까
4/25 [DEEP BYTE] 거꾸로 가는 중국과 일본


최신 경제 이슈 총정리

우리나라

1분기 GDP 0.7% 성장

우리나라의 1분기 경제성장률(GDP 기준)이 0.7%를 기록했습니다. 소비와 투자는 감소했지만, 수출이 4% 이상 증가하면서 경제 성장을 견인했는데요. 특히 반도체와 석유화학 제품의 수출이 크게 늘었습니다. 한국은행은 이런 속도라면 올해 목표로 잡았던 3% 경제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는데요. 다만,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로 각종 원자재 가격이 치솟고 있고, 중국의 도시 봉쇄로 세계적인 경제성장이 둔화되고 있어 목표치 달성이 쉽지 않다는 분석도 나옵니다.

3월 전산업생산 1.5% 증가

3월 우리나라의 전산업생산이 전월 대비 1.5% 증가했습니다. 산업생산 지수는 올해 1월과 2월 연속으로 감소하다가 석 달 만에 다시 반등한 것인데요. 서비스업과 금융업, 광공업, 식료품 생산 등 다양한 산업군이 고루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다만, 소비와 설비 투자는 감소하는 모습을 보였는데요. 소매판매는 전월 대비 0.5%, 설비 투자는 2.9% 감소했죠. 생산이 증가하긴 했지만, 소비와 투자가 감소세로 돌아선 만큼 향후 경기 전망이 불확실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