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vs 러시아 원자재 전쟁 시작

미국 vs 러시아 원자재 전쟁 시작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계속되는 가운데, 서방 국가들은 강력한 경제 제재를 통해 러시아를 압박하고 있는데요. 러시아 역시 이에 대한 보복 조치를 발표하며 맞불을 놓았습니다.

🐰 Inhye

해당 콘텐츠는 BYTE의 무료 비즈니스/경제 뉴스레터, 데일리바이트의 3월 14일자 뉴스레터 콘텐츠입니다. 데일리바이트 뉴스레터를 무료로 구독하시면 매일 아침 6시 메일함에서 유익한 소식들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https://mydailybyte.com/dailybyte/

ⓒ flickr

미국, 러시아산 원유 등 수입 금지

지난 8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에 대한 제재로 러시아산 원유와 천연가스, 석탄 수입을 금지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또한, 외국기업의 러시아 내 에너지 생산에 미국인이 자금을 대는 것도 금지했는데요. 우크라이나 침공이 2주 가까이 이어지자 가장 강력한 제재 수단을 꺼내 들었다는 평가입니다.

원유와 가스는 러시아 정부 수입의 3분의 1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추정되는데요. 미국이 러시아 원유 제재에 앞장서면서 러시아는 외화 조달에 큰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다만, 러시아 에너지에 대한 금수 조치를 시행할 경우 국제유가와 물가가 상승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되었는데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우크라이나에서의 민간인 피해가 계속되자 미국은 자국의 경제적 피해를 감수하고 원유 금수라는 초강수를 둔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러시아 에너지 금수 조치는 유럽연합과는 별개로 미국이 독자적으로 결정했습니다. 미국에 비해 러시아산 에너지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유럽은 이러한 조치에 제한적으로 동참하고 있죠. 예컨대, 영국올해 말까지 러시아산 석유와 석유제품 수입을 단계적으로 중단하겠다고 발표했는데요. 유럽연합 역시 올해 말까지 러시아에서 수입하는 천연가스 물량의 3분의 2를 줄이고, 2030년까지 러시아산 화석연료에 대한 의존에서 벗어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러시아, 러시아 제품 및 원자재 수출 금지

러시아는 서방 국가들의 계속되는 경제적 제재에 맞불을 놓았는데요. 지난 9일 러시아 정부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 유럽연합 등 비우호국가들을 대상으로 자국의 제품과 원자재 수출을 통제하는 조치를 발표했습니다. 반도체소자, 집적회로(IC)를 포함하여 219개 품목의 수출이 금지되었으며, 러시아의 산업통상부와 천연자원환경부 등 5개 부처가 281개 품목에 대해 수출 허가를 관리하게 되었는데요. 수출 금지 및 제한 조치는 지난 10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적용됩니다.

한편, 해당 수출 통제 대상에서 러시아 영토가 원산지인 상품은 제외되었습니다. 이에 대해 우리나라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번 러시아의 수출 금지 조치가 서방의 대러 제재로 인해 향후 러시아가 수입에 차질이 빚 것으로 예상되는 물품의 반출을 막을 목적으로 시행된 것이라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미국, 최혜국 대우 박탈 및 관세 부과

러시아의 보복 조치에도 불구하고 미국은 더욱 강력하게 러시아를 옥죄고 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11일 유럽연합 및 주요 7개국(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캐나다, 일본)과 함께 러시아에 최혜국 대우*를 제공하는 ‘항구적 정상 무역 관계(PNTR)’를 종료한다고 선언했는데요. PNTR 적용이 끝나면 최혜국 지위를 박탈당한 러시아에 고율의 관세를 부과하는 것이 가능해집니다.

*최혜국 대우란 국가 사이 관계에서 제3국에 부여하고 있는 조건보다 불리하지 않은 대우를 해주는 것을 의미합니다.

러시아에 대한 최혜국 지위의 박탈이전의 제재와 차원이 다른 것으로 평가되는데요. 국제무역과 국제통상에서 미국이 러시아를 파트너로 인정하지 않는다는 뜻으로, 러시아 경제에 가해지는 대한 광범위하고 전방위적인 제재라는 분석입니다. 또한, 최혜국 지위의 박탈은 러시아의 경제적 측면뿐 아니라 국제적 위상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됩니다.

러시아를 향한 국제 사회의 강력한 제재가 계속되면서 러시아 경제에 대한 부정적인 전망이 제시되고 있는데요. 국제통화기금(IMF)은 러시아가 심각한 불황을 겪을 가능성에 직면했으며, 채무불이행 선언의 가능성도 존재한다고 언급했습니다. 또, 국제금융협회(IIF) 역시 올해 러시아 경제 성장률이 마이너스 15%를 기록할 것이라는 관측을 내놓았습니다.

📝 함께 보면 좋은 BYTE 콘텐츠

  • 코로나19의 회복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국제유가가 급등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러시아산 원유 수입 금지는 국제유가 상승을 더욱 부추길 것으로 보이는데요. 국제유가 상승의 원인과 영향이 궁금하시다면, 아래 링크를 확인해보세요!
    👉  끝없이 올라가는 국제유가
  •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3주째에 접어들었습니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역사적, 정치적 원인그에 따른 경제적 영향을 한 번에 정리해보았는데요. 함께 살펴보시죠!
    👉  우크라이나 전쟁 위기의 원인과 영향
  • 우크라이나 침공 이전부터 미국은 러시아에 대한 다양한 제재 방안을 마련해왔는데요. 미국이 부과할 수 있는 대러 제재 옵션이에 대한 러시아의 대응을 BYTE+에서 공부해보세요!
    👉  러시아는 미국이 두렵지 않을까? 미국의 제재와 영향

🐰 INHYE

우크라이나 침공을 계속하는 러시아에 강력한 경제 제재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원자재 가격이 급등하는 등 서방 국가들 역시 경제적 타격을 입고 있는 가운데, 원자재를 둘러싼 서방 국가와 러시아의 제재 전쟁이 어떻게 진행될지 지켜볼 필요가 있겠습니다.

대화에 참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