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EP BYTE] 데이터로 보는 전기차 트렌드

[DEEP BYTE] 데이터로 보는 전기차 트렌드

급증하는 전기차 시장! 데이터 분석을 통해 전기차 시장의 트렌드는 어떻게 변해왔는지, 그리고 앞으로 어떻게 변할지 알아보았습니다.

🐸 SHAUN

전기차 기업인 Tesla의 시가총액이 전 세계 5위까지 오르며 '전기차'는 점점 가장 핫한 키워드가 되고 있습니다. 전기차는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지원과 다양한 신차출시, 그리고 친환경차 시장 확대 덕을 톡톡히 보며 그 확산세를 이어 나가고 있는데요. 10월 전체 자동차 판매 비중의 26.7%가 전기차를 비롯한 친환경차일 정도로 전기차는 내연기관 자동차를 밀어내고 점점 우리의 현실로 깊숙이 파고들고 있습니다.

사실 전기차 기술은 140여 년 전에 처음 탄생했는데요. 1900년대 초반 휘발유 내연기관 차량과의 표준 전쟁에서 패배한 이후, 오랜 기간 사장되어 있었습니다. 그러나 2000년대에 들어 전통적인 내연기관 차량을 대체할 차세대 친환경 차의 대표 차종으로 다시 새롭게 주목받고 있습니다.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전기차의 흐름은 시대별로 어떻게 진행되었는지, 현재는 전기차 관련 어떤 논의가 진행되고 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수집대상 키워드 : 전기차

수집 시점 : 2000.1.1. ~ 2021.11.31.

뉴스 아카이브 : 빅카인즈, 통계청

분석 대상 : 뉴스 기사 총 80,731건

분석 프로그램 :  Python


연도별 전기차 키워드 분석

연도별 전기차 관련 기사량 변화
연도별 전기차 관련 기사량 변화 (2000~20221), 자료=빅카인즈

2008년, 초고유가 현상으로 전기차가 화두로 떠오르게 되었습니다. 이후 2009년에 전기차와 내연기관의 중간체인 하이브리드 택시 국내 첫 주행을 시작했습니다.

2013년, 르노삼성의 전기차 SM3 Z.E가 출시되며 국내 최초로 전기차가 양산, 판매되었습니다. 이를 기점으로 다양한 국내 완성차 업체가 전기차를 개발하기 시작했습니다.

2015년, 폭스바겐이 환경기준을 통과하기 위해 연비와 가스 배출 검사를 조작한 이른바 폭스바겐 디젤게이트 사건이 있었는데요. 이로 인해 디젤엔진의 친환경성에 대한 비판적인 시각이 늘어나 다시금 전기차를 비롯한 친환경 자동차의 필요성이 대두되었습니다.

2020년, 환경규제와 탄소중립 트렌드로 인해 전기차는 전세계적인 트렌드로 자리 잡았고, 테슬라를 선두로 전기차 시장이 급속히 성장하게 되었습니다.

연도별 키워드 분석

◼ 2000년대

   핵심 키워드 : 하이브리드카, 현대, 기아차, CTT

  • 2000년대, 자동차 시장에 하이브리드카가 등장하기 시작했습니다. 하이브리드카는 가솔린 엔진과 전기 모터를 함께 사용하는 모델으로, 내연기관 자동차와 전기차의 중간쯤에 해당합니다. 도요타의 프리우스는 대표적인 하이브리드카로, 출시한 이후 세계시장에서 약 300만 대가 넘는 하이브리드차가 판매되었습니다.
  • 현대와 기아는 기존 차량의 모델명에 '하이브리드'를 붙인 모델명의 하이브리드카를 내놓기 시작했습니다. 이로 인해 낯설게 느껴지던 친환경 자동차가 소비자들에게 친숙해지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 국내 골프카트에서 90%의 점유율을 자랑하던 CT&T근거리 저속 전기차인 e-존을 개발하였습니다. e-존은 글로벌 시장 진출에 성공하며 국내 전기차 시장의 글로벌 진출 가능성을 보여주었습니다.

◼ 2010년대

   핵심 키워드 : 제주도, 현대차, 기아차, 환경부, 보조금

  • 2010년대, 연비규제가 강화되면서 환경부 전기차 보급 및 인프라 구축사업을 적극 추진하였습니다. 전기차에 대한 보조금 제도를 마련하고 충전 인프라를 확대하는 등 전기차 대중화 시대를 위한 기반을 구축하였습니다
  • 2011년, 제주도는 전기차 선도도시로 선정되면서 전기차 민간 보급 및 충전 인프라가 조기구축되기 시작했습니다. 버스와 택시 일부를 전기차로 대체하며 제주도는 전기차의 메카가 되었습니다.
  • 2010년대, 전기차보다 대중화에 먼저 성공한 하이브리드차 시장은 가파르게 성장하였습니다. 특히 기아차가 하이브리드 시장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는데요. 2016년 기아가 출시한 하이브리드차 니로는 전체 하이브리드차 판매량의 30%를 차지했습니다.

◼ 2020년대

   핵심 키워드 : 현대차, 테슬라, 보조금, 주행거리, 충전소, 아이오닉 5

  • 2020년, 세계 각국의 환경규제가 강화되면서 기존 내연기관만으로는 새로운 규제 기준을 맞추기가 어려워졌습니다. 이에 자동차 제조사들은 저마다의 친환경 차를 내놓으며 새로운 환경규제에 적극 대응하였습니다. 전 세계 승용차 판매는 경기 침체로 인해 성장세가 둔화된 반면 전기차 판매량은 전년 대비 41% 증가하는 등 본격적인 전기차 시대가 펼쳐지게 되었습니다.
  • 세계적 전기차 업체인 테슬라는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은 모델3와 모델 Y를 앞세워 본격적인 전기차의 시대를 열었습니다. 2021년 테슬라 자동차 전체 판매량은 61만5600대를 기록하고 국내에서도 누적 판매량 1만8000대를 달성하며 전기차시장에서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 현대차는 이런 테슬라의 독주를 막기 위해 아이오닉 5를 출시하였습니다. 아이오닉 5는 현대차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이 적용된 최초의 차로 판매 4개월 만에 1만 대가 팔리며 11월 국내 전기차 시장에서 테슬라를 제치고 판매량 1위를 차지했습니다.
  • 본격적인 전기차 양산 시대가 도래하면서 전기차의 짧은 주행거리, 부족한 충전소와 같은 단점도 수면 위로 드러났습니다. 연이은 전기차 화재와 리콜 소식으로 인해 소비자의 우려가 증가하기도 했습니다.

2021년 전기차 키워드 분석

뉴스 키워드 주간 순위 Top 30 (통계청 자료 재구성)
월간 순위로 살펴보는 전기차

2021년 1월테슬라 모델 Y가 국내에 상륙하면서 전기차는 최상위권인 2위에 오르게 되었습니다. 그 후 코로나, 비트코인, ESG, 백신 등의 핫 토픽에 밀려 10위까지 순위가 하락하였는데요. 11월 애플카의 등장 소식과 이재명 대선 후보의 전기차 보조금 확대 공략에 힘입어 다시 순위가 상승하였습니다.

키워드로 살펴보는 국내 전기차 이슈
2021년 12월 9일 기준 '전기차' 연관 키워드 (자료 = 통계청)

✔ 자율주행

자율주행차에는 인공지능 기술이 탑재된 컴퓨터가 필요합니다. 내연기관차는 컴퓨터를 작동시키기 위한 전기를 따로 생산해야 하지만 전기차는 배터리에 저장된 전기로 컴퓨터를 작동시키면 됩니다. 또한, 전기차의 모든 부품이 전기 신호를 기반으로 제어가 되기 때문에 내연기관차에 비해 빠른 통제가 가능합니다.

[상식한입+] 자율주행은 어떤 원리일까?
최근 애플이 자율주행 자동차를 예정보다 빨리 출시할 것이라는 소식에 자율주행에 대해 관심이 높아졌습니다. 자율주행의 기본, 함께 알아볼까요?
[상식한입+] 전기차 구조 완전 정복!
점점 더 많은 완성차 업체들이 전기차 시장에 뛰어들고 있습니다. 그런데 전기차는 일반 자동차와 무엇이 다른 걸까요? 답은 전기차의 구조에 있습니다.

✔ 배터리

많은 소비자들이 전기차 구매를 고려할 때 가장 큰 요인을 '주행가능 거리'로 생각합니다. 이를 위해 전기차 배터리 기업들은 같은 부피에 더 많은 에너지를 넣을 수 있는 '고 에너지 밀도' 배터리를 개발하는데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LG에너지솔루션 포스코케미칼 같은 업계 1위 기업들은 차세대 배터리 기술을 선도해  K-배터리의 위상을 지킬 수 있도록 기술개발과 혁신에 힘쓰고 있습니다.


전기차 데이터가 주는 시사점

  • 기사량 분석 결과 전기차 관련 뉴스 기사량은 2008년 이후부터 꾸준히 성장하였습니다. 특히 2020년 탄소중립 이슈와 맞물려 시장의 관심사가 전기차로 빠르게 옮겨가며 메가 트렌드로 자리 잡게 되었습니다.
  • 전기차 시장은 2010년대까지 하이브리드차 위주로 성장해왔으며, 2020년 테슬라, 현대차 등의 경쟁력 있는 전기차 모델 출시로 전기차 시장이 급성장 하였습니다. 올해 상반기 자동차용 반도체 부족으로 생산에 차질을 빚었지만 내년부터는 본격적으로 전기차 생산이 늘고 다양한 업체들의 전기차를 출시하며 경쟁이 치열해질 전망입니다.
  • 전기차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2000년대 초 기술에서 2010년대 후반, 친환경 트렌드로 확장되었고, 현재는 수소 ⋅ 자율주행과 함께 차세대 모빌리티의 패러다임으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오늘의 <DEEP BYTE>는 어떠셨나요?
좋았던 점, 부족했던 점, 개선되었으면 하는 점 등을 자유롭게 말씀해주세요!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BYTE의 프리미엄 콘텐츠 구독 서비스, BYTE+⭐️

월 9,900원으로 BYTE의 모든 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하세요!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