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눈에 보는 오늘의 뉴스

한눈에 보는 오늘의 뉴스

BYTE
BYTE

5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5.4% 기록

우리나라의 5월 소비자물가가 전년 동기 대비 5.4% 상승하면서 2008 금융위기 이후 최대 상승 폭을 기록했습니다. 물가 상승은 대부분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에 따른 국제 유가 및 곡물 가격 상승에 기인하는데요. 소비자들이 빈번하게 구매하는 물품의 가격 상승세를 보여주는 생활물가지수는 6.7%, 농산물과 석유류를 제외한 근원물가지수도 4.1% 상승했습니다.

연준, 금리인상 쉬어갈 이유 없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부의장 브레이너드 부의장이 경제 상황에 따라 기준금리를 한 번에 0.5%P 올리는 빅스텝을 이어갈 가능성을 언급했습니다. 일각에서는 9월에 연준이 기준금리를 중단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이 예측에 대해 '금리인상을 쉬어갈 이유가 없다'며 선을 그은 것인데요. 브레이너드 부의장은 아직 물가상승률의 정점은 확인이 어려우며, 물가상승률이 잡히기 시작하면 금리 인상 속도를 늦추는 것이 타당하다고 전했습니다.

중고차 가격, 고유가-고금리 전망에 하락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로 고유가가 이어지고, 전 세계적인 긴축 정책으로 금리가 올라가면서 중고차 가격이 내려가고 있습니다. 중고차 거래 플랫폼인 케이카와 헤이 딜러는 지난달 중고차 거래 가격이 전월 대비 최대 7%까지 하락한 것으로 분석했는데요. 이에 작년 공급망 병목 현상으로 급등했던 중고차 가격이 하락세에 들어간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옵니다.

SKC, 필름 사업 매각

SKC가 기업의 모태 사업이었던 폴리에스테르 필름 사업을 사모펀드 한앤컴퍼니에 매각합니다. SKC의 필름 사업은 회사 전체 매출의 1/3 정도를 차지하는 약 1조 1천억 원 규모이며, SKC의 필름사업부 매각 단가는 1조 6천억 원인데요. SKC는 필름 사업의 수익성은 높지만, 이익 기여도가 낮고 성장이 정체되어 매각을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나이키코리아, 개인정보 국외 이전 강제 논란

나이키코리아가 전 제품 5% 상시 할인 혜택 등을 제공했던 MVP 제도를 폐지합니다. 나이키 본사가 고객 구매 데이터 기반 제품 개발과 마케팅 고도화를 위해 추진하는 전 세계 멤버십 통합 작업의 일환으로 보이는데요. 일각에선 나이키코리아 회원들의 글로벌 멤버십 통합을 위해선 국내 고객들의 개인정보 국외 이전이 동의가 필수인데, 나이키코리아가 ‘미동의 시 계정 삭제’를 내세워 휴대전화 번호 등 개인정보 국외 이전을 사실상 강제하고 있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습니다.

셀트리온, 램시마SC 유럽 점유율 50% 목표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자가면역질환 오리지널 치료제인 '램시마'를 피하주사 제형으로 만든 '램시마SC' 임상 3상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기존 램시마는 병원에 가서 맞아야 하는 정맥주사 형태였지만, 램시마SC는 피하주사 제형이라 환자가 집에서 스스로 주사를 놓을 수 있는데요. 바이오시밀러 시장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면서 셀트리온그룹 등 국내 바이오업체들은 오리지널 의약품보다 효과·제형·안정성 등을 개선한 바이오베터에 승부를 거는 모습입니다.

대화에 참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