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국내 대기업과 밀착 행보

바이든, 국내 대기업과 밀착 행보

#바이든대통령 #한국방문 #한미정상회담 #삼성전자공장방문 #이재용부회장 #현대차그룹 #정의선회장 #단독면담 #미국투자확대

🐰 Inhye

바이든 방한, 관심사는 국내 대기업?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20일 2박 3일 일정으로 한국을 공식 방문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하고, 윤석열 대통령과 한·미정상회담을 진행하는 등 여러 일정을 수행했는데요. 그간 미국 대통령들이 북한 문제 등 외교·안보 문제에 초점을 둔 것과 달리 국내 대기업 총수들과의 만남을 강화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방한 첫날인 20일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을 방문했고, 21일에는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재계 인사 10여 명과 공식 만찬을 가졌는데요. 방한 마지막 날인 22일에는 정의선 회장과 면담을 진행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아시아 국가 중 한국을 가장 먼저 방문해, 방한 일정 동안 꾸준히 반도체, 배터리, 전기차 분야의 대기업 총수들을 만났는데요. 바이든 행정부가 반도체나 배터리, 전기차 등을 경제 패권 및 안보와 직결되는 전략 사업으로 여기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때, 전략 사업 분야에서 한국과의 기술 동맹을 단단히 하고, 글로벌 공급망 협력을 강화하고자 하는 바이든 대통령의 의지가 이번 방한 일정에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바이든,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 방문

지난 20일 오후 5시 30분, 한국에 도착한 바이든 대통령이 가장 먼저 찾은 곳삼성전자의 평택 반도체 공장이었습니다. 이곳에서 윤석열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처음으로 악수를 나누었고, 이재용 부회장이 두 정상을 안내했는데요. 바이든 대통령은 반도체 공장 시찰 이후 "한·미 간의 기술 동맹을 이용해 앞으로 더욱더 세계가 발전할 거라고 생각한다"며 반도체와 한·미 기술 동맹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이 첫 일정으로 삼성 반도체 공장을 택한 것중국을 견제하고, 양국 간의 반도체 협력을 더욱 강화하겠다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취임 직후부터 반도체를 국가 안보와 연결 지으며 전략 물자로 여겨온 바이든 대통령에게 한·미 반도체 동맹은 이번 방한의 주요 현안이었는데요. 그렇기에 세계 1위 반도체 기업인 삼성전자를 방문함으로써 양국 간의 반도체 협력을 강조한 것이죠.

또한, 삼성전자가 올해 상반기 중 미국 텍사스주 테일러시에 20조원 규모의 파운드리 공장을 건설하는 만큼, 미국 입장에서 반도체 강화 전략의 최대 협력자이자 대규모 해외 투자자삼성전자에 감사를 표한 것으로 해석되기도 합니다.

바이든, 정의선 현대차 회장과 단독 면담

바이든 대통령은 출국 날인 22일 정의선 회장과 단독으로 면담을 가졌습니다. 앞서 현대차는 미국 조지아주에 2025년까지 전기차 전용 공장과 배터리 공장 등 전기차 분야의 생산 거점을 신설하는데 6조 3,000억원을 투자하겠다고 밝힌 바 있는데요. 전기차 역시 미국 정부의 주요 육성 사업이며, 전기차 배터리는 바이든 행정부의 공급망 다변화 정책의 핵심으로 꼽히죠.

이번 현대차의 공장 설립을 통해 총 8,500여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바이든 대통령은 정의선 회장을 만나 미국 투자에 대한 감사의 뜻을 표했는데요. 이에 보답하듯 정의선 회장은 면담 후 연설에서 로보틱스와 도심항공모빌리티,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인공지능 등 미래 산업 분야에서 미국 기업의 협력추가로 6조 3,000억원을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로써 현대차가 미국에 약속한 투자 규모는 14조원에 육박하게 되었습니다.

📝 함께 보면 좋은 BYTE 콘텐츠

  • 최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코로나19 등으로 공급망 문제가 대두되고 있는데요. 이에 반도체, 배터리, 원료 등 주요 소재와 부품, 장비를 확보하기 위한 국가 간의 협의체 구성이 더욱 활발해졌습니다. 글로벌 공급망의 안정화와 관련된 주요 협정들을 한 번에 정리해보았는데요. 아래 링크를 확인해보세요!
    👉  [상식 한 입+] 끼리끼리 나눠지는 세계, 메가 FTA
  • 지난 5월 10일 윤석열 정부가 새롭게 출범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부동산, 주식시장, 가상자산, 원자력 발전 등 여러 분야에서 이전 정부와는 다른 정책을 펼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윤석열 정부가 내세우는 경제 및 비즈니스 정책들이 궁금하다면, 아래 링크를 확인해보세요!
    👉  [DEEP BYTE] 윤석열 정부의 비즈니스&경제 정책 완전 정복

🐰 INHYE

바이든 대통령은 방한 일정 동안 경제인들을 잇달아 만나는 행보를 보여줬는데요. 한·미정상회담에서도 양국이 ‘경제 안보 협력 강화’를 핵심 의제로 삼은 만큼, 한국과 미국의 긴밀한 경제 관계를 유지하면서, 협력을 강화하겠다는 바이든 대통령의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해당 콘텐츠는 BYTE의 무료 비즈니스/경제 뉴스레터, 데일리바이트의 5월 23일자 뉴스레터 콘텐츠입니다. 데일리바이트 뉴스레터를 무료로 구독하시면 매일 아침 6시 메일함에서 유익한 소식들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DAILY BYTE 뉴스레터 구독하기

대화에 참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