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레이튼 GC 참여사 ⓒ 그라운드X

인수로 덩치 키우는 카카오 블록체인

카카오가 최근 밀크(MIL.K) 플랫폼 인수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밀크는 야놀자, 신세계, CU, 메가박스 등의 포인트를 밀크코인으로 변경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예를 들어 야놀자 포인트를 밀크코인으로 바꾸고, 밀크코인으로 CU 포인트를 구매해 포인트를 통합적으로 이용할 수 있게 한 서비스죠. 카카오는 밀크를 인수하며 블록체인 사업에 더욱 많은 파트너와 함께하게 되었습니다.


카카오는 이전에도 휴먼스케이프라는 블록체인 의료 데이터 스타트업의 지분을 인수했습니다. 휴먼스케이프는 희귀병을 앓는 환자가 자신의 의료 기록을 블록체인에 올리고, 대가로 코인을 받아 사용할 수 있게 한 서비스를 운영 중인데요. 카카오는 의료 데이터 산업으로 확장은 물론, 블록체인 분야에서도 휴먼스케이프와 기술적 협력을 이어나갈 방침입니다.


키워드는 NFT와 클레이튼

이프 카카오(if kakao 2021)에서 카카오의 블록체인 자회사 그라운드X는 "NFT가 블록체인 산업의 킬러가 될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그라운드X는 '클립드롭스'라는 NFT 거래 마켓플레이스를 구축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글로벌 사용자를 수용할 수 있도록 글로벌 클립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카카오는 NFT를 블록체인의 핵심 기술로 낙점하고 시장 선점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 if kakao 2021 : 카카오의 비즈니스, 기술에 대한 현황 및 전략, 방향성에 대해 소개한 컨퍼런스입니다.

그라운드X는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GC)"이라는 기업 협력 공동체를 운영 중인데요. 클레이튼 GC는 그라운드X가 운영 중인 블록체인 플랫폼인 클레이튼의 발전 방향을 플랫폼에 참여한 기업들과 함께 결정해 나가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현재 클레이튼 GC에는 카카오 계열사는 물론 신한은행, 위메이드, LG전자 등 약 30개의 기업이 참여하고 있죠. 국내 주요 기업들이 모인 클레이튼 GC는 카카오의 블록체인 생태계를 더욱 공고히 만들어갈 전망입니다.


카카오가 만들어갈 블록체인 생태계의 기반에는 "클레이튼"이라는 블록체인 플랫폼"클레이"라는 코인이 있습니다. 클립드롭스에서 NFT 거래도 클레이를 사용해 이루어지며, 클레이튼 GC에 참여한 여러 기업들의 블록체인 사업에도 클레이튼이라는 플랫폼이 사용될 예정이죠. NFT 거래가 늘어나고, 클레이튼을 이용하는 기업이 늘어날수록 카카오의 블록체인 생태계는 더욱 커질 것입니다.


클레이튼의 신뢰 회복이 과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