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오르는 대장 게임사, 크래프톤

떠오르는 대장 게임사, 크래프톤

🦊 TEO
🦊 TEO

혹시 "배틀그라운드"라는 게임 아시나요? 배틀로얄 형식의 FPS 게임인 배틀그라운드는 출시 이후 꾸준히 많은 유저의 사랑을 받고 있는 게임인데요. 배틀그라운드를 만든 회사, 크래프톤이 다음 달 코스피 상장을 앞두고 많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배틀그라운드에서 시작해 이제는 게임 대장주를 노리고 있는 기업 "크래프톤"에 대해 알아볼까요?


About 크래프톤

크래프톤은 2007년 설립된 게임사로, 설립 당시에 이름은 "블루홀 스튜디오"였습니다. 이후 2018년 사명을 크래프톤으로 바꿨습니다. 크래프톤은 2007년부터 꾸준히 여러 게임을 출시해왔고, 2017년 출시한 배틀그라운드가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대박을 쳤습니다.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 덕분에 한순간에 메이저 게임사로 발돋움할 수 있었죠. 지금 크래프톤은 산하에 여러 게임 개발사들을 두고 신작 게임에 몰두하고 있습니다.


크래프톤은 아직 비상장 상태임에도 시가총액이 25조원 정도입니다. 게임 대장주로 꼽히는 엔씨소프트의 시가총액이 18조원 정도인 걸 고려하면 얼마나 큰 회사인지 감이 오실 것 같습니다. 크래프톤은 지난해 연 매출 1조7000억원, 영업이익 7700억원을 기록했습니다. 국내 메이저 게임사 3N(넥슨, 엔씨소프트, 넷마블)에 필적하거나 그 이상의 실적이죠. 올해에도 크래프톤의 1분기 실적을 보면 작년보다 더욱 성장하고 있으며, 상장하면 국내 최대 게임사 자리를 차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크래프톤의 강점과 약점

  • 강점
    크래프톤은 스타 개발자 출신 장병규 의장이 설립한 회사입니다. 장병규 의장은 네오위즈, 첫눈 등 게임과 포털을 가리지 않고 창업한 회사들을 성공시킨 뛰어난 개발자이자 창업가인데요. 4차산업위원장을 맡기도 했었고, 스타트업 업계에서 중요한 포지션인 장병규 의장의 파워는 크래프톤의 강력한 무기입니다. 배틀그라운드의 강력한 IP도 크래프톤의 강점입니다. 배틀그라운드는 글로벌 다운로드 10억건을 기록한 세계적으로 인기있는 게임입니다. 세계적으로 구축되어있는 배틀그라운드의 팬덤이야말로 크래프톤의 진짜 자산이죠.

  • 약점
    크래프톤에게 항상 따라오는 수식어는 "원히트 원더"입니다. 배틀그라운드라는 초대박 게임 하나로 먹고사는 기업이 아니냐는 것이죠. 실제로 크래프톤의 매출 중 80% 정도가 배틀그라운드에서 발생합니다. 인기도나 매출이 하나의 게임에 쏠려있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크래프톤에게는 배틀그라운드를 잇는 흥행작을 출시하는 것이 가장 큰 과제입니다.  크래프톤이 배틀그라운드라는 강력한 IP를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이 없다는 것도 약점입니다. 크래프톤은 게임사이기도 하지만 IP사업자이기도 한데요. 아직까지는 게임 외에 배틀그라운드라는 콘텐츠를 마땅히 풀어낼 플랫폼이 없습니다.


크래프톤, 상장한다

최근 크래프톤은 상장 예비심사를 통과했고, 7월에 IPO를 할 것으로 보입니다. 초거대 게임사 크래프톤의 공모 규모는 약 6조원 정도로 추산되며 역대 최대 규모 IPO가 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공모가는 최대 55만7천원이 될 수 있으며, 공모 주식수는 약 1000만 주입니다. 크래프톤은 7월 14, 15일에 거처 일반 청약을 진행하고 이후 7월 중에 코스피에 상장할 예정입니다.


크래프톤의 상장은 중복청약이 가능한 마지막 대형 IPO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중복 청약은 여러 증권사에 계좌를 개설해 중복으로 공모주 청약을 진행하는 것인데요. 오는 20일 이후에 신청하는 기업들의 IPO에서는 중복 청약이 불가능합니다. 중복 청약이 가능해 적극적인 공모주 청약이 진행되면 자금 조달을 쉽게 할 수 있기 때문에 크래프톤은 서둘러 상장 신청을 한 것으로 보입니다.


크래프톤이 그리는 미래

크래프톤은 상장을 통해 조달하는 자금을 대부분 투자와 M&A에 사용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미 산하에 여러 게임 개발 스튜디오를 보유한 크래프톤은 더욱 적극적으로 M&A에 나설 예정인데요. 최근 크래프톤은 인도의 e스포츠 회사인 노드윈게이밍에 250억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했으며, 메신저 서비스인 "비트윈"을 인수해 인공지능 역량을 흡수하기도 했습니다. 크래프톤은 앞으로 게임 개발사는 물론 강력한 IP들을 사들이며 제2의 배틀그라운드를 찾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크래프톤의 성장은 아직 진행 중입니다.

[사진출처: Giphy]

🦊TEO

크래프톤은 앞으로 어떤 재미있는 게임으로 다시 한 번 세상을 깜짝 놀라게 할까요? 상장 이후 크래프톤의 넥스트스텝이 정말 기대됩니다.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BYTE의 프리미엄 콘텐츠 구독 서비스, BYTE+⭐️

월 9,900원으로 BYTE의 모든 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하세요!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