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이커머스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전후로 많은 산업에 변화가 생겼지만, 이커머스 시장의 변화는 특히 눈에 띕니다. 이커머스 시장 트렌드가 급격하게 변화하며 폭발적인 성장을 보이고 있기 때문인데요. 그래서인지 근래 온라인 소매업계는 몇 년에 한 번 나올까 말까 하는 대형 딜(Deal)들이 연달아 이어지며 매우 분주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그러나 이커머스 업체들은 점점 조급해지고 있습니다. 경쟁은 점점 과열되고 있지만 압도적인 시장 승리자가 아직도 등장하지 못했기 때문인데요. 소위 Big 3라고 불리는 주요 이커머스 플랫폼의 시장점유율은 안정적인 수익 창출이 가능하다는 30%에 턱없이 부족한 수치를 보이고 있습니다. 설상가상으로 시장 성장률마저 둔화되며 우려에 불을 지피고 있는데요. 그래서 오늘 <마켓인사이드>에서는 이런 이커머스 시장의 트렌드와 주요 플레이어를 분석해봤습니다.

① 화: [마켓 인사이드] 치열한 이커머스 시장, 아직 승자는 없다!
② 수: [상식 한 입+] 이커머스의 심장, 풀필먼트에 대하여
③ 목: [기업 한 입] 쿠팡, 과연 살아남을 수 있을까?


이커머스 시장 성장

국내 이커머스 거래액 추이 (단위: 조 원, %) © 통계청

이커머스 산업이란 PC, 모바일 등 온라인 매체를 이용해서 제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하는 시장을 의미합니다. 2020년 글로벌 이커머스 시장 규모는 약 4조 2,000억달러로, 한화 약 4,803조원의 어마어마한 크기입니다. 이커머스 시장은 2019년 대비 27.6%이라는 이례적인 성장률을 보였는데요. 기존에 이미 이커머스 시장이 상당 수준 발전되어 있던 한국 역시 2020년 이커머스 거래액이 2019년 대비 21% 성장하며, 세계 평균보다 조금 낮지만 마찬가지로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커머스 시장의 빠른 성장 배경에는 코로나19가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은 기존에도 꾸준히 성장하던 이커머스 성장세를 더욱 촉진시켰는데요. 각국 정부가 안전을 위해 이동제한명령을 내렸고, 오프라인에서의 행동 제한이 온라인 소매판매의 확대로 이어진 결과입니다. 이 과정에서 이미 이커머스를 활용하던 소비자들은 그 빈도가 더욱 늘었을뿐더러, 과거 경험이 없던 신규 이용자들도 적극적으로 이커머스 서비스를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조급한 국내 이커머스社