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파괴에 대한 위기감을 시각으로 표현한 '환경위기시계'에 따르면 2021년 현재 전 세계 평균 시각은 9시 42분이라고 합니다. 12시에 가까울수록 인류의 생존이 불가능함을 의미하는데요. 이 추세면 2050년, 전 세계 인구 절반 이상이 생존 불가능 환경에 직면한다고 합니다. 이처럼 기후 위기는 먼 미래의 문제가 아닌, 이미 우리 곁으로 다가온 인류가 풀어야 할 최대의 과제입니다. 이를 위해 전 세계는 환경파괴의 주범인 온실가스 배출량을 0으로 만드는 '탄소중립'을 공동의 목표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사실 이러한 트렌드는 오래전부터 탄소중립, 친환경, 지속가능한 성장, 녹색성장 등 여러 이름으로 진행되어 왔습니다.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이러한 흐름은 시대별로 어떻게 진행되었는지, 현재의 탄소중립은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수집대상 키워드 : 탄소중립, 친환경, 신재생, 이산화탄소

수집 시점 : 2000.1.1. ~ 2021.11.20.

뉴스 아카이브 : 빅카인즈, 통계청

분석 대상 : 뉴스 기사 총 80,731건

분석 프로그램 :  Python


연도별 탄소중립 키워드 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