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자 없이 자동차가 자율주행을 하고, 목적지에 가는 시간 동안 자동차 내부에서 해야 할 일을 하거나 느긋하게 드라마를 즐기는 미래가 머지않아 현실로 다가올 것만 같은데요. 최근 자동차 회사들에게 '자율주행’은 전기차와 더불어 가장 핫한 키워드죠.

전통적 자동차 제조업체들 뿐만 아니라 전세계의 내로라 하는 IT기업도 모두 ‘자율주행’ 산업에 뛰어들 기회를 노리고 있는데요. ‘자율주행’이 무엇인지, 보다 깊이 이해하고 싶다면 이번 <신산업 리포트>에 집중해주세요!


자율주행이란?

자율주행 개념
  • 자율주행은 말 그대로 자동차가 자율적으로 도로 위를 달린다는 의미입니다. 운전자가 직접 자동차를 조작하지 않더라도 목적지까지 주행할 수 있게 해주는데요.
  • 차량이 스스로 주변 환경 및 운전자가 처한 상황을 인지하고, 이 정보를 바탕으로 차량의 행동 및 다음 단계를 판단 및 제어/실행하는 기술을 활용합니다.
자율주행 기술의 단계

자동차가 100% 운전자의 직접 조작으로 제어되는 것100% 차량 자율적으로 주행해 운전자가 없어도 되는 무인 주행을 하는 것이 양자택일은 아닙니다. 자동차가 자율적으로 할 수 있는 조작의 종류가 다양하며, 자동화 수준에 따라 자율 주행의 단계는 다양하게 나뉘는데요.

  • 자율주행 기술은 미국자동차공학회(Society of Automotive Engineers, SAE)의 정의대로 자동화 수준에 따라 Level 0부터 Level 5까지 총 6개의 단계로 분류하는데요.
  • Level 0 ~ Level 2까지는 차량이 스스로 조작하는, 진정한 의미의 자율주행이라기보다는 특정 상황에서 자동으로 제어할 수 있는 기능이 어느 정도 탑재돼 있다는 의미입니다.
  • 그렇기에 차량이 운전차처럼 교통신호 및 도로 흐름을 인지하고, 이에 기반해 스스로 판단을 내릴 수 있는 Level 3부터를 ‘자율주행’이라고 일컫는 경우가 많습니다. 즉, Level 3에 해당하는 차량이 충분히 상용화될 때부터가 본격적인 자율주행차 시장의 시작이라고도 이해할 수 있겠는데요.
자율주행 단계 분류 © 현대 트랜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