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트병, 일회용 컵, 일회용 용기 등 플라스틱 쓰레기는 오랫동안 전세계 환경을 괴롭혀 왔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 동안 배달 음식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며 이러한 현상은 더욱 악화했다고 널리 알려졌는데요. 이제는 정부나 국제 기구 뿐만이 아니라 사회적 책임을 지닌 여러 글로벌 기업이 플라스틱 용기나 포장의 소재를 친환경 바이오플라스틱으로 전환하겠다는 목표를 발표하고 있습니다.

뉴스에 종종 등장하는 키워드인 바이오플라스틱. 이름만 들어도 친환경 소재의 플라스틱이라는 것까진 유추하기 쉬운데요. 바이오플라스틱이 정확히 어떠한 개념인지, 무엇을 원료로 생산되는지, 이 시장의 대표적 기업은 무엇이 있는지 등 더 자세히 알아보고 싶다면, 이번 주 <신산업 리포트>에 집중해주세요.


왜 바이오플라스틱일까?

기존 플라스틱의 문제점

매립되거나 버려지는 플라스틱 폐플라스틱 혹은 미세플라스틱 등이라 말하는데요. 이런 플라스틱 폐기물은 환경 오염을 심화하고 있습니다.

  • 꾸준히 누적되는 플라스틱 폐기물의 약 9%만이 재활용되고 무분별하게 버려지는 플라스틱은 해양, 토양 등에 100년 가까이 분해되지 않은 채 남겨 있습니다.
  • 이대로면 2050년에는 누적 플라스틱 발생량이 330억t에 달하리라는 예측입니다.
환경 규제

이렇게 심각해지는 환경 오염을 해결하기 위해 전 세계 국가가 플라스틱 포장재 관련 법령을 제정하고 있는데요

유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