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향후 5년간 67조 원 투자

SK, 향후 5년간 67조 원 투자

#비즈니스 #투자 #SK #대기업 #반도체

🐧 DAVID

SK그룹이 67조 원 규모의 국내 투자를 단행합니다. 비수도권 투자를 통해 지역균형발전을 꾀하고, 경제위기와 지정학적 리스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함이죠.

SK, 비수도권 투자!

SK그룹이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을 제외한 지역에 향후 5년간 67조 원에 달하는 대규모 투자를 단행할 계획입니다.

  • 지난 5월 SK그룹은 5년간 전 세계에 247조 원, 국내에 179조 원을 투자하겠다고 밝힌 바 있는데요. 이 가운데 비수도권 지역 투자방안이 구체화된 것이죠.
  • SK그룹의 비수도권 투자 분야는 반도체•소재 30.5조 원, 그린(친환경) 22.6조 원, 디지털 11.2조 원, 바이오•기타 2.8조 원입니다.

SK와 BBC

SK그룹은 핵심 성장동력인 반도체(Chip), 전기차 배터리(Battery), 바이오(Bio) 등 이른바 BBC 산업의 국내 기반 시설과 기술 경쟁력을 키우기 위한 국내 투자 및 R&D 계획을 밝혔는데요

  • SK하이닉스가 향후 5년간 청주에 신규 반도체 생산 공장인 M15X에 15조 원을 투자하기로 한 것이 대표적입니다.
  • SK그룹은 올해 1만 3천 명 이상을 채용할 예정인데요. 작년보다 약 50% 많은 채용 규모로 사상 최대 수준입니다.
  • BBC 산업의 추진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채용 규모를 늘렸다는 설명입니다. 특히 급성장하는 전기차 배터리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해당 분야에서 올해만 1천 명 이상을 채용할 계획이죠.

다른 계열사는?

SK실트론, SK머티리얼즈, SK텔레콤 등 SK계열사도 비수도권 투자를 계획 중입니다.

  • SK실트론은 SiC 웨이퍼 제조공정 확대를 위해 최근 약 2천억 원을 들여 경북 구미2공장에 생산설비를 증설했죠.
  • SK머티리얼즈는 산하 자회사를 통해 내년까지 경북 영주와 상주, 세종 등 비수도권에 1조 원을 들여 특수•산업 가스 및 실리콘 음극재 배터리 소재 생산 공장을 신설 및 증설할 계획인데요.
  •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는 내년까지 5조 원을 투자해 5G 이동통신 등 유무선 통신망을 확충하고, SK E&S는 1조 원 이상을 투입해 태양광•풍력 등 재생에너지와 도시가스 시설을 구축하기로 했죠.

다른 기업은?

SK그룹의 라이벌은 단연 삼성그룹입니다. 그렇다면 삼성그룹의 최근 투자 계획은 SK그룹과 어떻게 다를까요?

  • 지난 5월 삼성그룹의 중심인 삼성전자(삼전)는 2026년까지 450조 원을 투자하겠다고 밝혔는데요. 이 중 360조 원이 국내 투자액이라는 것이 주목할 만합니다.
  • 장기적으로 보면 미국향 투자 또한 비중이 높은데요. 향후 20년간 미국에 약 250조 원을 투자해 공장 11개를 신설할 계획입니다.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로 큰 그룹인 SK는 신산업 분야에 엄청난 액수의 투자를 이어 나가고 있는데요. 인플레이션 등 좋지 못한 경제 상황에서도 향후 경기 회복을 염두에 두고 선제적인 대응에 나서고 있습니다.

📝  함께 보면 좋은 BYTE+ 콘텐츠

  • 우리나라 반도체 투톱인 SK하이닉스 역시 세계적인 메모리 반도체 불황에 따라 위기를 겪고 있다는데요. SK하이닉스는 반도체 불황에 어떻게 대응하고 있을까요?
    👉 [기업 한입] 메모리 반도체 불황에 비상 걸린 'SK하이닉스'
  • 최근 금리 인상으로 경기가 둔화하며 반도체 업계에도 불황이 찾아오고 있습니다. 특히 메모리 반도체 의존도가 높은 우리 반도체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하는데요. BYTE와 좀 더 자세히 살펴보세요!
    👉 혹한기 맞은 메모리 반도체
대화에 참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