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빌 게이츠의 SMR 동맹?!

SK-빌 게이츠의 SMR 동맹?!

#SK그룹 #빌게이츠 #테라파워 #SMR #지분투자 #탄소중립 #바이오 #시너지

🐹 ARI

지난 15일, SK그룹이 빌 게이츠가 설립한 소형모듈원전(SMR, Small Modular Reactor) 기업 테라파워에 3,200억원을 투자했습니다. 이번 투자로 SK는 탄소 중립 실현과 바이오산업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고, 테라 파워는 SMR 혁신 기술 개발 및 사업화에 속도를 낼 수 있게 됐습니다.

무슨 일이야?

SK그룹이 빌 게이츠가 설립한 미국 SMR 설계 기업 테라파워에 투자했습니다.

  • 지난 15일, SK㈜와 SK이노베이션은 테라 파워에 대한 2억 5,000만달러(약 3,200억원) 규모의 지분 투자를 완료했습니다. 게이츠 이사장과 공동 선도 투자자로 참여하게 된 것인데요.
  • 테라파워는 지난 2008년 빌 게이츠가 설립한 소형 원전 업계의 혁신 기업으로, SMR의 소듐냉각고속로(SFR) 설계 기술을 보유했습니다.
  • SMR은 주요 기기를 하나의 용기 안에 배치해 기존 대형 원자력 발전소와 다르게 배관 파손으로 인한 위험성이 적고, SFR 기술은 현재 가동 중인 3세대 원전에 비해 핵폐기물을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는 데다 안정성이 높다는 장점이 있는데요.
  • 총 1조원에 가까운 이번 투자유치는 지금까지 차세대 원전 업계 내에서는 단일 기업 투자액 중 최대 규모입니다.


투자 동맹의 이유는?

SK-테라파워의 동맹은 양측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졌기 때문입니다.

  • SK는 지난해 6월,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한 ‘넷 제로(탄소 중립)’ 의지를 굳힌 이후 1년 동안 관련 투자 방안을 검토해왔는데요.
  • 지난해 10월에는 ‘2030년까지 전 세계 탄소 감축 목표량 중 1% 감축에 기여한다’라는 목표를 밝히며 무탄소 전력원 SMR에 주목했죠.
  • SK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국내와 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탄소 중립을 실현할 계획입니다.
  • 테라파워는 SMR 혁신 기술 개발 및 사업화에 속도를 낼 예정인데요. 현재 미국 에너지부의 자금 지원을 받아 2028년 상용화를 목표로 실증 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 다른 기대효과는?

SK는 무탄소 전력원뿐만 아니라 바이오·의료 분야에서의 활용도 기대하고 있는데요.

  • 테라파워는 SMR 외에도 액티늄-225(Ac-225)라는 생산 기술도 보유하고 있습니다.
  • 액티늄-225는 정상세포 없이 암세포를 표적·파괴하는 원료로, 치료용 방사성 원료 중 가장 효과가 좋습니다.
  • SK는 기존에 투자한 바이오 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치료제 개발·위탁생산 등 다양한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는데요.


빌 게이츠와의 만남 성사?!

한편, 지난 16일 9년 만에 방한한 빌 게이츠와 윤 대통령, SK그룹과의 만남이 성사됐습니다.

  • 빌 게이츠는 지난 2013년 이후 9년 만에 방한하는데요. 15~17일의 2박 3일 일정을 소화합니다.
  • 지난 6월 트레버 문델 글로벌헬스 부문 회장이 방한했을 때, 국제보건 분야에서 한국 국회와의 협력을 위해 게이츠 이사장에 제안한 것이 성사됐습니다.
  • 빌 게이츠는 지난 16일 ‘코로나19 및 미래 감염병’을 주제로 국회에서 연설도 했는데요. 이후 윤 대통령과의 면담에서 저개발 국가 백신 지원 등 글로벌 보건 협력에 대해 논의하기도 했죠.
  • 같은 날, 빌 게이츠는 최태원 SK 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과도 만났습니다. SK바이오사이언스와 게이츠 재단글로벌 공중 보건 문제 해결책 모색과 새로운 백신·치료제 연구개발을 위한 협력을 이어가기로 했습니다.

📝  함께 보면 좋은 BYTE 콘텐츠

  • 요즘 원자력 발전에 대한 찬반이 팽배한대요. 원자력 발전을 친환경 에너지로 볼 수 있는가와 핵발전의 위험성에 대한 논의가 이어지고 있죠. 유용하지만 한편으로는 위험한 원자력, BYTE+에서 확인해보세요!
    👉  [마켓인사이드] 글로벌 원전 시장 A부터 Z까지
대화에 참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