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존 플레이어, 케이뱅크와 카카오뱅크

최초의 인터넷은행은 케이뱅크입니다. 케이뱅크는 현재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의 실명 계좌 발급을 맡으며 최근 흑자를 기록했습니다. 그러나 자체적인 플랫폼이 없어 고객을 모으는데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는 예상이 지배적이며, 최초의 타이틀을 가지고 있으나 경쟁력은 조금 떨어진다는 분석입니다.


우리가 가장 잘 아는 인터넷은행은 카카오뱅크입니다. 카카오라는 초거대 플랫폼을 무기로 가진 카카오뱅크는 국내 은행 중 가장 시가총액이 높습니다. 게다가 카카오뱅크는 카카오페이 등 카카오의 계열사와 연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는 강점도 있죠. 지금까지, 인터넷은행의 1강은 카카오뱅크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