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유니버스'의 시작

'카카오 유니버스'의 시작

#카카오 #메타버스 #카카오유니버스 #B2C2C #관심사 #오픈링크 #카카오톡프로필

🐭 ZIA

카카오의 메타버스 공개

카카오가 7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통해 카카오만의 메타버스 생태계 '카카오 유니버스'의 방향과 콘셉트를 공개했습니다. 카카오는 카카오 유니버스의 방향성을 카카오의 다양한 서비스가 모두 이용자들의 관심사 기반으로 연결되는 것으로 정의했죠.

특히 카카오는 B2C2C 모델의 구축을 강조했습니다. 카카오가 제시한 B2C2C 모델은 기업과 개인 간의 거래인 'B2C'와 개인과 개인 간의 거래인 'C2C'가 결합된 형태인데요. 쉽게 말해서, 서비스 이용자들 간에도 경제활동이 이루어지게 만드는 것이죠.

즉, 카카오는 카카오 유니버스 내에서 이용자들이 콘텐츠를 제작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하고, 개인이 제작한 콘텐츠로 경제활동이 가능하도록 수익 모델을 강화하고자 하는데요. 전 세계 메타버스 생태계의 고질적인 문제점 중 하나인 수익창출 수단 부재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 보입니다.

카카오는 카카오 유니버스를 통해 카카오의 개별 서비스들을 모두 하나로 묶고, 카카오의 메타버스 내에서 관심사를 통해 확장하고 연결되는 세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는데요. 이는 카카오가 예전부터 내세우던 '전 우주통신규약'이라는 오랜 꿈을 이루기 위한 과정으로 보입니다. 카카오 유니버스를 활성화시킨다면 50억 세계인을 관심사 기반으로 연결하고, 장기적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을 뜻하는 '비욘드 코리아' 비전을 실현할 수 있다는 것이죠.


카카오 유니버스의 첫 시작인 오픈링크

카카오는 카카오 유니버스의 시작으로 '오픈링크' 서비스를 준비 중입니다. 오픈링크는 공통의 관심사를 가진 이용자들이 모여 소통하고 즐길 수 있는 서비스인데요. 이는 카카오톡 오픈채팅을 기반으로 제공될 예정입니다.

카카오는 오픈링크 서비스를 통해 지금의 지인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목적을 가진 서비스(카카오톡)에서, 지인이 아니지만 관심사가 같은 사람들과도 가볍게 교감하고 상호작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나아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지인 기반 소통을 넘어 비지인 간의 관심사 기반 커뮤니케이션 공간으로 사업 영역을 더욱 확장하겠다는 것이죠.

해당 서비스는 국내 이용자를 대상으로 내년 상반기에 출시될 예정인데요. 이후 해외로도 확장할 계획을 밝혔습니다. 특히 해외의 K-콘텐츠 팬들이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을 K-콘텐츠에 대한 정보를 얻고 교류하는 공간으로 활용하고 있기에, 이러한 수요를 이용하여 서비스를 글로벌로 확장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카카오톡 프로필의 변화

카카오톡 역시 카카오 유니버스 계획에 따라 프로필의 개편이 이루어질 것으로 보이는데요. 그동안 카카오톡 이용자의 프로필은 일방적으로 본인의 메시지만 올릴 수 있는 공간이었다면, 앞으로는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공간이 될 예정입니다.

개인 프로필에 방문한 친구들과 이모티콘, 응원메시지, 선물 등을 주고 받을 수 있는 소통 기능을 추가하고, 장기적으로는 멀티프로필을 활용한 멀티페르소나 표현이 가능하도록 할 것을 보입니다. 또한 이용자가 자신만의 캐릭터를 만들어 스스로를 다채롭게 표현할 수 있고, 나만의 펫을 키울 수 있는 기능까지 제공할 것으로 예상되죠.

결국 카카오톡은현재의 텍스트 중심의 서비스에서 오디오 및 비디오까지도 아우르는 멀티미디어로 확장되고,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서비스로 바뀔 것으로 보입니다.


카카오 유니버스에 대한 사람들의 반응

카카오 유니버스는 타 메타버스에 비해 콘셉트가 명확하다는 점에서 결이 다르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게임이나 아바타 등 지금까지 존재하는 메타버스의 패턴을 따라가면서도, '관심사'라는 포인트를 가진 것을 카카오만의 정체성으로 삼았기 때문이죠.

아직까지 핵심적인 진척사항은 크게 알려진 바가 없어 정확히 알 수는 없지만, 카카오 유니버스를 구현할 수 있는 기술력을 확보하고, 개발 과정에서 마주할 다양한 규제 이슈를 유연하게 넘긴다면 독특한 카카오만의 메타버스가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과연 카카오는 전 세계가 연결되는 '카카오 유니버스'를 성공적으로 구축할 수 있을까요?

📝 함께 보면 좋은 BYTE 콘텐츠

  • 카카오를 포함한 수많은 대기업이 신사업으로 메타버스를 활용할 계획을 내세우고 있습니다. 그런데 메타버스가 무엇이고, 왜 이렇게 핫해진 것일까요? 지금 BYTE+에서 알아보세요!
    👉 [상식한입+] MZ세대가 불러온 트렌드, 메타버스
  • 카카오가 '카카오 유니버스'라는 생태계를 기획하고 있듯, 싸이월드 역시 메타버스로의 발전을 꾀하고 있답니다. 아래 링크에서 메타버스 버전의 싸이월드인 '싸이타운'에 대해 살펴보세요!
    👉  싸이월드가 메타버스로?

🐭 ZIA
카카오는 기존의 목표인 '전 세계인의 서비스'로 나아가기 위한 방안으로 메타버스를 활용하겠다고 발표했는데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카카오톡을 포함한 기존 카카오 서비스를 기반으로 하고, '관심사'라는 키워드로 메타버스를 구축하는 만큼 타 메타버스와 차별화된 서비스가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카카오가 원하는대로 '카카오 유니버스'는 전 세계인의 만남을 이끌어낼 수 있을지 지켜봐야겠습니다.


해당 콘텐츠는 BYTE의 무료 비즈니스/경제 뉴스레터, 데일리바이트의 69일자 뉴스레터 콘텐츠입니다. 데일리바이트 뉴스레터를 무료로 구독하시면 매일 아침 6시 메일함에서 유익한 소식들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DAILY BYTE 뉴스레터 구독하기

대화에 참여하세요